• -동두천 -0.8℃
  • -강릉 3.6℃
  • 박무서울 0.0℃
  • 구름많음대전 4.8℃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4.4℃
  • 흐림광주 4.8℃
  • 맑음부산 4.1℃
  • -고창 4.5℃
  • 흐림제주 8.6℃
  • -강화 4.3℃
  • -보은 1.2℃
  • -금산 3.2℃
  • -강진군 5.2℃
  • -경주시 3.0℃
  • -거제 5.0℃
기상청 제공

정부가 17일 오전 5시를 기준으로 계란 유통이 금지된 농장 32곳의 생산자명(난각표시)를 공개했다

'06대전'·'08SH' 등 32개 농장 계란 먹지 마세요"

"'06대전'·'08SH' 등 32개 농장 계란 먹지 마세요"

정부가 17일 오전 5시를 기준으로 계란 유통이 금지된 농장 32곳의 생산자명(난각표시)를 공개했다.

경기에서는 08신선농장·08LSH·08KD영양란· 08SH· 08쌍용농장·08가남·08양계·08광면농장·08신둔·08마리·08부영·08JHN·08고산·08서신 등 14곳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정부, 유통금지 산란계 농장 '난각표시' 공개

(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대전시와 구청, 축협 관계자들이 17일 대전 유성구 한 산란계 농장에서 에톡사졸 성분이 검출된 계란을 폐기하고 있다. 

         

정부가 17일 오전 5시를 기준으로 계란 유통이 금지된 농장 32곳의 생산자명(난각표시)를 공개했다.

이들 농장은 농림축산식품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5일부터 전국의 산란계 농장을 대상으로 살충제 조사를 벌여 적발한 곳이다.

경기에서는 08신선농장·08LSH·08KD영양란· 08SH· 08쌍용농장·08가남·08양계·08광면농장·08신둔·08마리·08부영·08JHN·08고산·08서신 등 14곳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충남은 11서영친환경·11무연·11신선봉농장·11시온 등 4곳, 경북에서는 14소망·14인영·14해찬·14다인·14황금 등 5곳, 경남에서는 15연암, 15온누리 등 2곳이다.

전남은 13SCK·13나선준영·13정화 등 3곳, 울산은 07051·07001 등 2곳, 대전은 06대전 1곳, 강원은 09지현 1곳이다.

검출 성분은 피프로닐(6곳), 비펜트린(23곳), 플루페녹수론(2곳), 에톡사졸(1곳) 등 4가지다. 이들은 진드기 등을 없애기 위해서 사용하는 농약으로 닭에는 사용이 금지되어 있거나 기준치 내에서 사용해야 한다.

정부는 피프로닐을 함유한 계란의 경우 검출량과 상관없이 전 제품을 폐기하고, 나머지는 기준치를 넘어선 제품만 폐기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난각에 표시된 정보를 확인하고 살충제가 검출된 농장에서 생산된 것으로 확인되면 먹지 말고 판매처에 반품하라"고 당부했다.

계란 난각(껍데기)에는 생산지 시·도를 구분할 수 있는 숫자와 생산자를 구분하는 문자 또는 기호로 구성된 생산자명이 표시돼 있다. 소비자는 이를 통해 생산농장을 확인할 수 있다.

시·도별 구분 부호는 서울 01, 부산 02, 대구 03, 인천 04, 광주 05, 대전 06, 울산 07, 경기 08, 강원 09, 충북 10, 충남 11, 전북 12, 전남 13, 경북 14, 경남 15, 제주 16, 세종 17등이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은 계란 정보를 입력하면 '살충제 계란'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등급계란정보 조회기'(www.ekape.or.kr/view/micro/eggetrace/eggetraceSearch.asp)에 들어가서 계란 표면에 적혀져 있는 이력 정보를 입력하면 살충제 계란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다. 2017.8.17

기사출처 : 연합뉴스


기본소득에 대한 논의가 불교계에서도 시작됐다.
기본소득, 좌파의 정책이 아니네 기본소득이 세상을 바꾼다…“현실 가능한 유토피아” 기본소득에 대한 논의가 불교계에서도 시작됐다. 불교환경연대는 20일 오후 4시부터 여성개발원 교육장에서 ‘기본소득과 불교’를 주제로 이야기마당을 연다. 불교환경연대가 분기별로 진행하는 녹색불교포럼의 일환이다. 기본소득은 현재 한국사회의 가장 핫(hot)한 의제가 된 지 오래다. 대형서점은 기본소득과 관련한 도서를 모아 진열하는 특판대를 꾸며 독자들의 관심에 부응하고 있다. 교보문고 광화문점은 조건 없이 기본소득 복지국가와 기본소득 기본소득의 쟁점과 대안사회 기본소득이 세상을 바꾼다 기본소득, 자유와 정의가 만나다 등을 진열하고 있다. 기본소득이 세상을 바꾼다는 가장 최근 나온 책으로 국내 저작이다. 우리 사회의 상황과 연결 지어 기본소득을 쉽게, 경제와 정치에 대한 학습이 없는 이라도 알아들을 수 있게 설명하고 있는 것이 장점이다. 지은이는 오준호 씨로, 기본소득이 한국에 처음 알려질 무렵부터 기본소득한국네트워크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활동가 겸 작가다. 기본소득이 논의되는 이유는 경제적 불평등의 심화에 있다. 오씨는 “불평등이 계속 확대된다면 자본주의 시장경제가 붕괴될 수

중국사이비종교 전능신교 한국포교
중국 사이비 종교인 전능하신하나님교회(전능신교)가 난민신청을 통해 한국을 포교 전진기지로 삼으려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능신교 때문에 피해를 본 중국인들은 9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능신교에 빠진 가족들이 연락을 끊고 한국에 들어와 난민신청을 하고 있다”면서 “사이비 종교집단의 난민 신청은 사기”라고 주장했다. 사이비종교피해대책연맹과 ‘종교와진리’ 등이 주최한 기자회견에서 전빈(31·여)씨는 “2015년 4월 출근한다며 집을 나간 남편이 실종됐는데, 비자면제 관광객으로 제주도에 들어와 전능신교 신도들과 함께 단체로 난민신청을 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됐다”면서 “지난해 1월부터 한국에서 남편을 애타게 찾고 있지만 생사조차 모르는 상황”이라고 하소연했다. 전씨는 “착하던 남편은 전능신교에 빠진 뒤 모친이 돌아가셨을 때 연락조차 않는 매정한 사람으로 돌변했다”면서 “3년째 홀로 5살짜리 아들을 키우고 있는데, 아이에게 아빠의 부재는 너무 크게 다가온다”고 울먹였다. 산시성에서 온 이준걸(32)씨도 “멀쩡하게 직장을 다니던 아내가 2015년 3월 갑자기 집을 나갔는데, 수소문 끝에 상하이 푸둥공항에서 제주행 비행기를 탔다는 걸 알게